지역소식

충북지역의 정보를 한번에!

반려동물에게 독이되는 음식

2018-04-13

라이프가이드 라이프







    동물병원에 근무하면서 다양한 질환을 경험하지만, 그 중에서도 잘못된 음식을 먹어서 내원하는 환자의 비중이 매우 높다. 반려동물, 특히 강아지는 사람과 여러 음식을 공유하지만, 아무래도 종의 기원이 육식이라서 그런지 사람에게는 문제 없지만, 반려동물에 해가 되는 음식이 많다. 이번에는 주변에서 흔히 접할 수 있으나 반려동물에 해가되는 음식들에 대해 알아보자.



    가장 흔하게 반려동물이 섭취하여 내원하는 음식은 단연 초콜릿이다. 보호자분이 직접 주시는 경우도 있으나, 대부분은 반려동물이 몰래 초콜릿 포장지를 뜯어서 먹고 내원하는 경우가 많다. 초콜릿에 함유되어있는 메틸산틴이라는 물질이 독성반응을 나타내며, 이 메틸산틴은 카카오함량이 높을 수록(다크초콜릿 등) 다량 함유되어 있다. 주된 증상은 구토, 설사, 탈수와 같은 소화기 증상, 심장박동수 상승, 부정맥, 고혈압 같은 순환기증상, 심한 경우 경련과 같은 신경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과량섭취 시 부정맥에 의한 급성의 쇼크증상으로 사망할 수 있다. 특이 작은체구의 소형견 같은 경우 소량의 초콜릿으로도 중독반응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두 번째로 독이될 수 있는 음식은 포도이다. 포도의 경우 어떤물질이 독성반응을 나타내는지는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소형견의 경우 몇 알 만으로도 중독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포도중독의 주 증상은 구토, 설사, 복통 등이 있으며, 특히 중요한 것은 급성신부전을 일으킨 다는 것이다. 포도중독으로 인한 급성신부전의 경우 사망률이 매우 높으므로 매우 주의해야 한다. 다음으로 흔한 중독으로는 양파 (양파, 마늘, 파 등) 중독이다. 보호자분이 모르고 주는 경우도 있으나, 대부분의 환자는 몰래 양파가 들어간 음식을 훔쳐먹고 오는 경우가 많다. 특히 중국집 배달음식에 양파가 많이 들어가는데, 아파트 현관에 그릇을 놓는 경우가 많으며, 강아지가 집을 잠시 나갔다가 이 배달음식을 먹고 오는 경우가 매우 많다. 양파에 들어있는 독성물질은 적혈구를 파괴시키며, 이로 인한 빈혈, 혈색소뇨, 기력저하 등을 일으킨다. 빈혈이 심할 경우에는 수혈을 필요로 한다.




    그 다음으로는 최근 웰빙음식으로 떠오르는 아보카도이다. 아보카도에 함유되 Persin이라는 물질은 항곰팡이성 물질로, 사람에게는 독성이 없으나 사람 외의 다른 동물에게는 독이된다. 아보카도 섭취 시 폐에 물이차게 되는 폐수종 증상이 발생할 수 있으며, 많은 양을 섭취시 심장손상 및 급성의 호흡기증후군으로 사망하게 된다. 또한 아보카도에 함유된 다량의 지방은 췌장염을 유발할 수 있다. 
    몇해 전 땅콩회항으로 유명한 마카다미아넛 또한 강아지에서 중독을 일으킬 수 있다. 주된 증상은 구토, 설사, 복통과 같은 소화기증상 및 근육떨림, 보행장애, 뒷다리 마비와 같은 신경증상, 그리고 고열을 나타낼 수 있다. 사망률은 높지는 않으나, 수액치료 및 진통처치와 같은 치료를 필요로 한다.
껌에 많이 함유 된 자일리톨 또한 반려동물에게 해가 된다. 주된 증상은 저혈당 및 그로 인한 저혈당성 쇼크증상이다. 기력저하, 근육떨림, 경련 혼수와 같은 증상을 나타낸다. 자일리톨은 또한 간독성을 일으킬 수 있으며, 급성의 간독성의 경우 사망율이 매우 높다.
    술 또한 강아지에게는 강한 독성물질이다. 사람과 달리 강아지는 알콜에 대해 매우 민감하다. 직접 강아지가 술을 먹기보다는 장난으로 소량 주는 경우가 많으며, 소량섭취에도 중독증상을 일으킨다. 주 증상은 보행장애, 침울, 구토, 설사 등이 있으며, 심한경우 호흡곤란, 간부전, 혼수상태, 사망을 초래한다.



반려동물이 독성물질 섭취시 행동요령

    우리의 반려동물이 이러한 독성물질을 섭취하였을 때의 행동요령은 즉시 동물병원에 내원하는 것이다. 위장관을 통해 독성물질이 몸으로 흡수되기 전에 구토처치를 통해 배출시키고, 활성탄과 같은 흡착제를 복용시키면 독성물질이 흡수되는 양을 크게 줄일 수 있다. 독성물질에 의한 증상은 즉시 나타나지 않는 경우도 많으며, 따라서 증상이 나타날 때까지 지켜보는 방법은 매우 좋지 못하다. 또한 위에 설명한 음식 들 외에 우리의 반려동물들은 다양한 음식에 좋지 못한 반응을 보이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사람음식을 이것저것 주는 것은 좋지 못하며, 꼭 주고 싶을 때에는 소량씩 수일간 급여하면서 음식에 대한 반응을 살펴보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