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소식

충북지역의 정보를 한번에!

전강옥 - Up and away 展

2018-11-06

라이프가이드 라이프


 




   청주시립미술관 분관으로 운영하고 있는 대청호미술관은‘2018-2019 조각공원 프로젝트’공모에 선정된 전강옥 조각가의 展을 2019년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 ‘대청호미술관 조각공원 프로젝트’는 2014년부터 현재까지 대청호 야외 조각공원에서 개최하는 전시 프로젝트로써, 지난 3월에 회색 콘크리트 칼럼을 높이 쌓아 올려 제작된 조각공원 망루를 활용한 입체작품 공모전을 개최하여 전강옥 조각가의 전시를 선정했다. 전강옥은 불안정한 균형, 불균형, 가벼움, 비상 등 중력과 가까운 효과들을 시각화하는 작품을 제작하고 있다. 최근 풍선을 소재로 작품을 제작하는 조각가이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전시는 ‘가벼움과 비상’이라는 주제로 전강옥 작가의 신작 및 대표작 4점이 조각공원 망루 및 그 일대에 설치된다. 특히 망루 위에 설치된 ‘날으는 자전거’작품은 가벼운 풍선이 자전거를 매달고 하늘로 날아가는 듯한 형상을 나타내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실제로는 불가능한 상황을 입체조각으로 표현하여 상식과 규칙을 깨고 조각의 다양한 실험과 가능성을 드러낸다.
    대청호의 호수 위로 펼쳐진 조각공원에 하늘을 향한 풍선과 자전거의 형상은 관람객들에게 무한한 상상력을 제공하고 시각적인 재미를 향유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현재 개최 중인 ‘2014-2018 로비·조각공원 프로젝트 보고’ <납작한 가장자리> 展을 통해, 전강옥 작가의 와 더불어 이전에 전시된 프로젝트 자료와 참여한 작가들의 대표작들을 만날 수 있다.
    참여작가 전강옥은 원광대학교 조소과를 졸업하고 프랑스에서 조형예술학 석·박사를 졸업하였다. 한국으로 귀국해 2007 국립현대미술관 고양창작스튜디오 및 장흥 조각 아틀리에 입주를 시작으로 한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개인전으로는 2016 조각 페스타 부스개인전(예술의 전당, 서울), 2014 Gravity Maa(팔레 드 서울, 서울) 등에 참여하였고, 2017 서울아트쇼(코엑스, 서울), 기억과 상상(양평군립미술관, 양평), 대구 아트페어(EXCO, 대구) 등 다수의 단체전을 진행하였다.




    展을 연계하여 전시기간 중에는 <조각공원 한 바퀴> 체험 프로그램을 매달 마지막 주말인 ‘문화가 있는 날’에 운영한다. <조각공원 한 바퀴>는 전강옥 작가의 을 비롯하여 대청호미술관 야외조각공원 작품과 연계한 활동지 체험이다. 참가자들이 활동지에 적힌 미션을 해결하고 지도를 따라 21점의 조각 작품을 다시금 감상하는 유익한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체험과 관련된 안내는 매달 초 대청호미술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청주시립대청호미술관 야외조각공원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대청호반로 721)에서 이루어지며, 관람시간은 오전 10시 ~ 오후 6시 (월요일 휴관)이다. 전시 종료는 1시간 전 입장 마감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청주시립대청호미술관 홈페이지 혹은 문의 전화(043-201-0911~3)으로 연락하면 된다.